• 최종편집 2024-06-18(화)
 


8.안성시 자연재난 풍수해 종합평가 최우수.jpg
사진/안성시청 제공

[고영일 기자]=안성시가2023년 자연 재난(풍수해) 종합평가에서 경기도 내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시는 기관 표창과 함께3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기도 여름철 재난관리 평가 비율은 사전 대비 서류50%와 재해 대책 기간(5월15일~10월 15일) 대처 능력50%로, 실제 재난 상황 관리 능력 평가에 무게를 두고 심사가 이뤄졌다.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안성시는 여름철 재난 상황 대응 능력을 높이 평가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안성시는 폭우가 내릴 때 상습 침수되는 둔치 주차장에 ‘둔치주차장 신속 알림 시스템’을 설치하고 마을 방송시설과 침수 감지 알람 장치를 확대해 저지대 침수에 대비하는 등 재해 예방 및 선제 대응으로 높이 평가받았다.

 

또한 2023년 여름철 재해 대책 기간 총 14회978명이 비상근무에 나섰으며 자동 음성경보시설(81개소)과 마을 방송(309개 마을14,528가구)을 활용해 태풍,집중호우 등 자연 재난 대비 주민 행동 요령을 홍보했다.

 

특히 지난 8월 김보라 안성시장은 태풍 ‘카눈’에 대비해 대형공사장과 율곡천,죽산지구 재해복구 사업 현장을 직접 방문해 복구 사업 상황을 살피고 우기 대비 대응체계를 점검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안성시가 자연 재난 종합평가에서 경기도 내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밤낮없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편안하고 안전한 안성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698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성시, 자연 재난(풍수해) 종합평가 경기도 내 '최우수 기관’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