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7.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주의 정보 알림.jpg
사진/포스터 안성시 제공

[고영일 기자]=안성시 보건소는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을 위하여 개인위생 및 식품 관리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노로바이러스는 급성 위장염을 일으키는 전염성이 강한 바이러스로,-20℃에서도 장기간 생존하여 겨울철 식중독의 대표적 원인이다.주로 오염된 어패류(굴, 조개류 등)와 오염된 물로 씻은 채소,과일 섭취 또는 사람간 전파로 쉽게 감염이 발생한다.

 

감염 후 평균 24~48시간의 잠복기를 거쳐 구토,설사,복통,발열 등의 증상이 지속되며,회복 후 증세가 없는 상태에서도 감염자의 구토물이나 변을 통해 바이러스를 배출하여 접촉자를 통해 바이러스에 노출될 수 있으므로,철저한 위생관리가 필요하다.

 

예방수칙으로는▲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어패류는 수돗물로 세척하고, 조리시 중심온도 85℃,1분이상 익혀먹기▲지하수(음용수) 반드시 끓여마시기▲식재료는 깨끗한 물로 세척하기▲조리도구는 열탕소독 또는 염소소독하기▲용변 또는 구토 후 변기 뚜껑 닫고 물 내리기▲문손잡이,수도꼭지 등 물품 소독하기 등이다.

 

노로바이러스 감염 증상이 있는 사람은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하고,2인 이상 발생 시 관할 보건소에 신고해야 한다.특히,증상이 있는 조리종사자 등은 즉시 조리를 중지하고,증세가 멈춘 후 최소 2일까지 조리를 금지해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노로바이러스는 시간이 지나면 재발될 수 있으므로 평상 시 개인 및 식품 위생관리로 예방하는 것이 우선이다.일상 속 세척,소독을 철저히 하여 식중독 예방 관리에 힘써달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70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