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8(화)
 

[이대권 기자]=여주시는 지난 10일에 제36회 여주도자기축제를 맞아 신륵사 관광지 일대에서  방문객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지적재조사사업 홍보 활동을 했다.

 

지적재조사사업은 토지의 실제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불부합지의 지적공부 등록사항을 바로잡고, 종이에 구현된 지적을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해 국토의 효율적 관리와 국민의 재산권을 보호를 그 목적으로 하고있는 국가적 사업이다.

 

여주시는 도자기축제장을 방문한 시민들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지적재조사사업을 홍보하는 리플렛을 배부하고, 축제 행사장에 X배너를 설치, 지적재조사 사업에 대한 필요성과 시민들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사업에 대해 안내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펼쳤다.

 

여주시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이 경계분쟁 해소 및 토지정형화 등에 따른 재산 가치 상승으로 토지소유자의 재산권 보호 등 국민에게 이익을 가져다주는 만큼 이를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홍보방법을 물색하고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를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하여, 시민들이 지적재조사사업에 친숙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898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시, 2024년 도자기축제장에서 지적재조사 홍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