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5(목)
 
0417 구리시, 노인일자리 어르신 대상 치매 조기검진 추진.jpg
사진/구리시청 제공

 

 

[이종윤 기자]=구리시(시장 백경현)는 4월 17일부터 26일까지 2주간 치매극복선도단체인 시니어클럽 노인일자리사업 참여 어르신 336명을 대상으로 단체 치매 조기검진을 실시한다.

 

검진을 진행하는 구리시 치매안심센터는 참여 대상자가 주로 고령층임에 따라 고위험군으로 분류해 상담 및 조기 검진을 격년제로 실시해 치매 예방 활동에 주력할 예정이다.

 

검진 결과에 따라 정상군은 치매예방교육 실시, 인지저하군으로 분류된 대상자에게는 치매 정밀검사(진단검사, 협약병원 의뢰 및 감별검사)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검진을 받은 대상자들은 치매안심통합시스템(ANSYS)에 등록되어 정상군은 2년에 1회, 인지저하군은 1년에 1회 치매선별검사를 통해 정기적인 관리를 받으며, 치매 환자군은 치매치료관리비, 조호물품, 실종 및 배회 예방, 방문형 쉼터(기억나무쉼터), 장기요양등급 대리 신청 등 맞춤형 서비스가 지원된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구리시 치매안심센터에서 어르신 건강과 행복한 노후를 위해 맞춤형 지원 사업을 다양하게 진행하고 있다. 초기에 치매를 발견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1년에 한 번 조기 검진을 꼭 받으시길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지난 2월 학교 관련 노인일자리 참여자 314명을 검진해 15명의 인지저하자(4.7%)를 발굴, 군별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한 바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리시 치매안심센터(031-550-8613)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411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리시, 노인일자리 어르신 대상 치매 조기검진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